신칸센 배우 사나다 히로유키·앤드류 코지

신칸센 배우 사나다 히로유키·앤드류 코지 “일본 캐릭터는 영화의 ‘심장'”

영국에서 태어나고 자란 혼혈 일본인 배우 앤드류 코지는 항상 자신이 부적절하다고 느꼈다고 말했다.

하지만 신작 액션 코미디 영화 ‘신칸센’에서 코지는 일본인 캐릭터를 연기하며 그 과정에서 자신의 유산에 대한 새로운 인식을 찾았다.

“이 영화와 지난 몇 년 동안 [내 뿌리]를 깊이 들여다보고 그것에 대한 자부심과 내 문화의 절반에 대한 자부심을 발견하게 되었습니다.”라고 Koji가 말했습니다.

파워볼사이트 추천 금일 개봉하는 ‘신칸센’은 이사카 코타로의 일본 소설 ‘마리아 비틀’을 각색한 작품이다.

신칸센 배우

일본을 배경으로 하며 전체가 신칸센에서 진행됩니다. 배에는 7명의 암살자가 있고,

모두 일을 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많은 싸움, 피, 엉뚱한 대사가 있습니다.

신칸센 배우

영화에서 코지는 아들을 지붕에서 쫓겨난 알코올 중독자 기무라 역을 맡았다.

기무라의 아버지 엘더(일본 액션 스타 사나다 히로유키)는

가족을 지키지 못한 그에게 실망한다. 코지는 아들에게 상처를 준 사람에게 복수하기 위해 신칸센을 탄다.

‘불렛 트레인’은 개봉 전부터 비판의 대상이었다. 소설이 설정된다.

표면적으로 일본 문자를 가진 일본. 영화는 아직 일본을 배경으로 하지만 많은 캐릭터가 일본인이 아닙니다.

캐스트에는 백인 배우, 흑인 배우, 라틴계 배우 및 일본 배우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어떤 사람들은 소설에 나오는 일본 인물들이 희게 칠해졌다고 말했습니다.

The New York Times와의 인터뷰에서 Isaka는 영화에 더 많은 인종이 출연하는 것에 대해 신경 쓰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그의 캐릭터는 “실제 사람이 아니며 아마도 일본인도 아닐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Koji는 화이트 워싱이 “Bullet Train”에 대해 “문제가되지 않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Koji는 “일본인 캐릭터인 Kimura와 그의 아버지인 Elder는 매우 중요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Bullet Train”은 마케팅 자료에 Brad Pitt가 주로 등장했지만,

영화는 기무라와 함께 시작되며 영화의 각본가인 Zak Olkewicz는 The Times에 “대부분의 줄거리는 일본 캐릭터와 그들의 스토리 라인이 그 해상도를 얻는 것에 관한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코지는 세계적인 캐스팅 콜 이후 주연으로 발탁됐을 당시 상대적으로 알려지지 않은 배우이자 스턴트맨이었다.

Bruce Lee의 글을 바탕으로 1870년대 미국 최초의 차이나타운에 대한 무술 시리즈 “Warrior”에서.

코지의 캐릭터인 중국 이민자 아삼은 그의 획기적인 역할이 되었다. 코지는 “워리어” 이후로 “스네이크 아이즈”에서 헨리 골딩의 상대역으로 출연했으며 지금은 피트와 함께 주연을 맡고 있습니다.more news

영화의 감독 데이빗 레이치로부터 장로 역을 제안받은 사나다,

그는 “Bullet Train”이 일본 뿌리에 충실하도록 하는 것에 대해 걱정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Sanada는 NBC Asian America에 이렇게 말했습니다. “때때로 사무라이 영화를 하면 좀 더 사실적으로 만들려고 해요.

하지만 이곳에는 미래의 일본과 같은 독창적인 세계가 있습니다.” 이어 그는 “일본 팝송을 독특하게 사용하는데 그게 너무 좋다”고 기뻐했다.

코지는 사나다의 오랜 팬으로서 옆에서 연기하는 것이 ‘꿈’이었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촬영 내내 친해졌습니다. 고지는 “아직도 ‘안녕, 내 아들’처럼 나를 아들이라고 부르고, 나는 그를 아버지라고 부른다”고 말했다.